오바마 대통령 10일 시애틀 방문

[시애틀 중앙일보]
재선위한 세 번째 선거자금 모금
기사입력: 05.09.12 15:49
오바마 대통령이 시애틀에서 주최하는 세번째 선거 자금 모금 운동을 위해 오는 10일 시애틀을 방문 할 예정이다. "

비싼 ‘하이 달러 브런치" 행사는 이스트 시애틀에 있는 앤과 부르스 블룸 부부 집에서 있다. 행사 후엔 파라마운트 극장에서 한 사람 당 1000달러 런치가 데이크 매트유 밴드의 공연와 함께 있다.

오바마 대통령은 지난 두번의 비싼 행사들을 머다이나에서 가졌다.

지난 2월에 오바마 대통령은 머다이나에서 제프 브롯만 코스코 공동 창설자와 부인이 주최한 커플 당 3만5800달러 브런치 행사를 가졌다. 그 다음 벨뷰 웨스틴 호텔에서 1000달러 점심에 참석했다.

오바마 대통령은 단 한번 시애틀에서 대중적인 행사를 가졌다. 그곳은 에어포스 원, 그리고 보잉 787 드림 라이너가 만들어진 에버렛 보잉 회사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