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 최고 연봉 CEO 벨뷰에

익스피디어의 다라 코스로샤히로 CEO (Photo courtesy of Expedia)


벨뷰에 본사가 있는 온라인 여행사 익스피디어의 다라 코스로샤히로 CEO가 미국 최고경영자 가운데 가장 높은 연봉을 받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지난해 익스피디아그룹을 총괄하는 코스로샤히 CEO가 받은 연봉은 약 9천5백만 달러로 전년대비 무려 881%가 뛰었다. 이는 주로 스톡옵션 때문인데 코스로샤히 CEO는 2014년에 960만 달러의 연봉을 받았다.  


AP통신은 기업체 임원 보수 조사 전문업체 에퀼라와 공동으로 스탠더드&푸어스 500지수에 포함된 기업체의 CEO 341명을 대상으로 연봉을 조사한 결과를 25일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