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애틀에서 차량절도 사건이 가장 많은 지역은?

시애틀총영사관 신청사 부지가 있는 퀸앤이 시애틀에서 차량절도가 가장 빈번하게 발생하는 지역인 것으로 밝혀졌다.


시애틀경찰국은 11일 관내 동네별로 차량절도 사건이 잦은 '톱10' 지역을 공개했다. 이는 올들어 5월 7일까지의 통계자료를 바탕으로 한 것이다.


퀸앤에 이어 다운타운 상업지구, 캐피톨힐, 노스게이트, 루즈벨트/라베나 일대가 뒤를 이었다. 경찰국이 공개한 차량도난 '톱10' 지역은 다음과 같다.


1. 퀸앤
2. 다운타운 상업지구
3. 캐피톨힐
4. 노스게이트
5. 루즈벨트/라베나
6. SLU/캐스케이드
7. 발라드, 노스
8. 벨타운
9. 유니버시티 디스트릭
10. 발라스, 사우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