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마존, 10만명 추가 채용한다


세계 최대 전자상거래 업체 아마존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에 따른 전자상거래 수요 급증으로 10만명을 추가 채용한다고 밝혔다. 이는 올해 들어 4번째 대규모 채용이다.


14일 로이터통신에 따르면 아마존은 미국과 캐나다에서 정규직과 시간제 근로자 등 10만명을 고용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번 신규 채용 인력은 아마존 창고와 소포 분류 센터 등을 포함한 시설에 배치될 예정이다.


팬데믹(세계적 대유행)으로 언택트(비대면) 열풍이 부는 가운데 전자상거래 수요도 크게 성장하고 있다. 아마존의 지난 2분기 매출액은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40% 급증한 889억 달러(약 105조2000억원)를 기록했다.


아마존은 폭증하는 수요를 감당하기 위해 지난 3월과 4월 각각 10만명, 7만5000명을 고용했으며 이달 초에도 3만3000명을 추가 고용했다.


지난 6월 30일 시점 계약업자와 임시직을 제외한 아마존의 직원은 87만6800명이다.


볼러 데이비스 아마존 부사장은 이번 채용 외에도 오는 겨울연휴 대비 추가 채용을 검토하고 있다고 밝혔다.


기사=아시아투데이